[더튠 THE TUNE_Live 2021] 이방인의 항구_The port of strangers



"고래를 꿈꾸는 이방인의 시선은 언제나 멀리 있다"


이미 지나간 시간과 아직 오지 않은 불확실한 시간,

그 사이에 쌓여가는 ‘지금’을 사는 우리는 영원한 이방인이다.

무수한 찰나의 바다를 여행하는 이방인이 부르는 아름다운 한탄가이자 가슴 벅찬 희망가.


“The gaze of a stranger dreaming of a whale always looks far into the distance.”


We, forever strangers, live in the ‘present’ that is piled up between the past time and an uncertain time yet to come.

This is a beautiful lament as well as a hopeful song of the stranger who travels in countless moments.


-------------------------------------


본 영상은 '2020 센터 스테이지 코리아' 대체사업으로 예술경영지원센터 (KAMS)의 지원을 받아 제작되었습니다.


* Player

Lee soung-soon (Joyul) : Korean Traditional percussion & Haegeum

Go hyun-kyung (Nongdam) : Vocal

Lee yu-jin : Synthesizer

Song han-eol (eori) : Percussion

Park ji-hae : Piri, Taepyeongso


* THE TUNE link-----------

https://www.thetune4.com​

https://www.facebook.com/Muse.theTune​

https://www.instagram.com/musicband_thetune/​

https://soundcloud.com/the-tune-440453231

tune-4@daum.net / tune-4@naver.com / thetune4.com@gmail.com


* Regular album

1st 길가락유랑 Wandering Melodic Road

2nd 월담 The Moon and wall

Featured Posts
Recent Posts
Search By Tags
Follow Us
  • Facebook Social Icon
  • Twitter Social Icon
  • Google+ Social Icon
  • Grey Facebook Icon
  • Grey YouTube Icon
  • 회색 인스 타 그램 아이콘
  • 회색 사운드 클라우드 아이콘

Copyright © 2017 THE TUNE All rights reserved